본문 바로가기

물향기수목원

봄맞이 물향기수목원

 

나서보면 봄은 조금 더 기다려야 할 것 같은데

마음은 벌써 창밖을 서성인지 오래

슬며시 잠깨는 수목원을 한 바퀴 돌아본다.

풍년화는 피었지만 복수초 소식은 잠잠하다.

그래도 바람이 닿는 느낌이 다르니 봄은 머지 앟은 곳에 와 있나보다.

 

 

 

 

 

 

 

 

 

아브틸론

 

 

 

극락조화

 

 

말바비스커스

 

(수줍은 꽃의요전.게으름뱅이꽃)

 

메트로시데로스 엑셀사

영명:뉴질랜드 크리스마스트리

 

시클라멘

 

알로에

 

 

 

풍년화

 

 

 

 

서향

 

 

동백

 

 

 

청설모

 

 

쇠딱따구리

 

박새

 

9059

728x9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