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움직이는 것들/동물

청설모

728x90

사람 많은 곳에 살고 있는 이 청설모들은

사람 발자국 소리만 들려도

다가와 먹기를 달라고 아양을 떤다.

과자 맛에 육포 맛까지 알아 버렸으니

도토리가 무슨 맛이겠나.ㅜㅜ

먹는 모습은 그래도 귀엽다.

발아래까지 와 손바닥 먹이도 채간다.

728x90
728x90

'움직이는 것들 > 동물' 카테고리의 다른 글

금개구리  (0) 2020.06.03
금개구리  (0) 2020.05.29
금개구리  (0) 2020.05.08
길고양이2  (0) 2019.12.07
길고양이1  (0) 2019.12.07

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