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물향기수목원

모두 사랑스러워

728x90

 

 

눈을 맞추면 웃어 주는 좋은 친구들

너희들을 만날 생각에 난 달려갈 수 있다.

 

샤스타데이지

개양귀비

곱던꽃들이 이젠 거의 다 지고 없다.

까치수염

송엽국

버들마편초

개오동나무

 

뜰보리수

728x90
728x90

'물향기수목원' 카테고리의 다른 글

깊어가는 여름 /물향기수목원  (0) 2020.06.17
산수국이 있는 풍경  (0) 2020.06.16
푸른빛에 물들다 /수국.산수국  (0) 2020.06.15
청설모  (0) 2020.06.12
매일 만나는 기쁨 /2020-06-11  (0) 2020.06.1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