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움직이는 것들/조류

2023-02-23/왜가리

봄이 되니 새들은 짝을 찾는 러브송을 부른다 

연못 한 가운데 있는 소나무에 

왜 가리 두 마리 나타나 맴을 돈다. 

새로운 가족이 되려나 보다. 

아직 쓸쓸한 풍경속을 나는 왜가리를 맥쩍게 담으며 한참을 놀았다. 

봄볕도 즐기면서 ^^

 

'움직이는 것들 > 조류' 카테고리의 다른 글

2023-03-04/댕기물떼새  (22) 2023.03.04
2023-03-04/황새  (16) 2023.03.04
2023-02-11/청딱따구리(암)  (10) 2023.02.11
검은댕기해오라기/2022-06-14  (0) 2022.06.15
되지빠귀/2022-06-08  (0) 2022.06.0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