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日常

2022-09-16/향남 더 포레(카페)

728x90

남편의 생일
애들은 지난 주말에 미리 다녀 갔으니
둘이 나가서 맛난 것 먹고
우리도 젊은이들처럼 카페도 가 보자고 집을 나섰다.
점심은 옆지기 좋아하는 것으로 하고
카페는 검색을 통해 숲 정원이 있는 곳을 찾았다.
규모도 크고 평일인데도 사람들도 꽤 있었다.
워낙 뜰이 넓으니 시원하고 여유공간이 많아 편히 쉼하기도 좋은듯~~
요즘 카페는 중소기업이고
커피 값 빵 값 장난이 아니다^^
그래도 주말엔 자리가 없을정도라고 한다 .


(폰으로)

728x90
728x90

'日常' 카테고리의 다른 글

2022-10-09/가을비  (0) 2022.10.09
2022-10-08/친구들 만남  (0) 2022.10.08
2022-09-08/빛나는 아침  (0) 2022.09.08
2022,09,05/종일 비(태풍힌남노)  (13) 2022.09.05
2022-08-04/무더운 한 때  (0) 2022.08.0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