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물향기수목원

2022-09-23/물향기수목원

728x90

어제 제대로 돌아보지 못한 곳이 있어 또 내려갔다. 

소풍나온 아이들이 많이 보인다. 

별다른 변화가 보이지 않는 요즘은 

쉼하기에 좋은 수목원이다.

 

소나기가 쏟아지기에 서둘러 집에 오니 

언제 비가 왔냐는듯 

해가 쨍. 변덕스럽다. 

 

해국

개미취

큰꿩의비름

벌써 거의 다 지고 만 꽃무릇 

화무십일홍이다.

고마리

수염가래

페루꽈리

전주물꼬리풀 

씨앗이 영글어 가는 중.

미국쑥부쟁이

감절대

줄기는 자줏빛 점들이 많다.

물질경이

물달개비

수련

728x90
728x90

'물향기수목원' 카테고리의 다른 글

2022-10-04/흐린아침  (21) 2022.10.04
2022-09-28/물향기수목원의 가을맞이  (26) 2022.09.30
2022-09-15/햇살 좋은 날에  (26) 2022.09.15
2022-09-14/가을이 오는 길목  (26) 2022.09.14
2022-09-13/아침산책  (8) 2022.09.1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