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물향기수목원

2024-02-22/물향기수목원의 설경

이 아름다운 풍경 함께 볼 수 있는 친구가 있음이 감사하다. 

그리운 이 곁에 있으니 이것도 복이겠지.

좋다, 참 좋다.

네가 있어서 

흰 눈을 함께 볼 수 있어서 ~

오래오래 행복하자. 

 

폰 9:16

 

 

▼폰(Full.size)

 

폰 (Full)

'물향기수목원' 카테고리의 다른 글

2024-03-21/봄이 오는 길(물향기수목원)  (19) 2024.03.21
2024-03-02/춘설이 난분분하니  (20) 2024.03.02
2024-02-20/는개비처럼 ~  (0) 2024.02.20
2024-02-19/우수(雨水)  (24) 2024.02.19
2024-02-14/봄이 오려는지~  (14) 2024.02.1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