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글 놀이

위 아래 구분하기

728x90

위로받고 싶은 날

 

아주 가까운 마음의 벗 문자 하나에

 

래퍼가 된듯 주절주절 기분 UP!

 

구구절절 말하지 않아도 

 

분명 내 맘을 짐작했을 터 

 

하루, 한달, 이 좋은 날 헛 되게 사지 말자

 

기분 전환하고 마음 다잡는 아침!

 

 

728x90
728x90

'글 놀이' 카테고리의 다른 글

까마귀 날아도 배는 끄덕 없어  (0) 2022.08.08
2022-07-22/에키나시아 꽃  (0) 2022.07.22
길 위에서 길을 묻다/2022-07-13  (0) 2022.07.13
님 품안에 그리다  (0) 2022.01.31
마음 전하는 일  (0) 2021.09.2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