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물향기수목원

2022-12-06/함박눈 내리는 물향기수목원

728x90

첫눈이 내렸다고 해도 보지 못했으니 

오늘 내리는 눈을 첫눈이라 해야겠다. 

집을 나설 때에는 대수롭지 않게 생각했는데 

수목원 도착하니 함박눈이 내리기 시작한다. 

우산도 없이 폰 하나 들고 내려 갔으니 난감하지만 

마음은 어린이 처럼 좋다. 

잠시 서 있어도 눈이 머리 위에 쌓인다. 

첫눈치고는 폭설이지만 내가 그 자리에 있어 행복하고 멋진 시간이었다. 

주머니 속의 폰이 있어 다행 ^^ 

 

우리동네 놀이터에도...

 

 

728x90
728x90

'물향기수목원' 카테고리의 다른 글

2022-12-08/조용한 수목원  (16) 2022.12.08
2022-12-07/기온이 올랐습니다.  (0) 2022.12.07
2022-12-05/짧아진 겨울 해  (18) 2022.12.05
2022-12-01/얼음이 얼었다  (28) 2022.12.01
2022-11-29/11월이 가네  (22) 2022.11.29
  • 이전 댓글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