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전체 글

[스크랩] 아...아주 달콤한 유혹 아:아침 부터 저녁 까지 바람재 떠나지 못하고 사는 나는 바람재 지킴이 주:주말도 없고 밤낮도 없답니다. 달:달이 가고 해가 가면 컴딱지 면할라나 했는데 콤:콤퓨터, 이놈의 요술 상자 속에 바람재 가족들 다 있으니 한:한없이 매달려 살게 생겼네유 유:유명한 바람재를 모르는 불쌍한 백성들 혹:혹시.. 더보기
[스크랩] 인...인정 사정 볼건 봐야지유 인:인간사 맘대로 살아 지는 거 아닌 줄 알지만 정:정 주고 정 떼는 일 어디 쉬운 일인가요. 사:사람 사는 맛 오는 정 가는 정인데 정:정 나눌 이웃도 점점 줄어 드는게 안타깝기만 합니다. 볼:볼일 아니면 현관 문 두드리기도 어려운 요즘 아파트 생활 건:건너다 보며 차 마시러 오라고 부르던 주택에 살.. 더보기
산호랑나비/산제비나비 산호랑나비 산제비나비 폴짝 날아 오르는 이 나비는 무슨제비나비인지... 더보기
누린내풀 냄새는 고약하지만 신비스런 모양의 보랏빛 꽃 더보기
예쁜버섯...그리고 꽃들 잔디밭에 자라난 버섯 아기와 아빠버섯 같이 보인다. 무궁화+제비나비 붉은숫잔대 (도입종) 꿩의비름 삽주 참취 채송화 꽃싸리 더보기
빨간열매들 미국낙상홍 까마귀밥여름나무 가막살나무 괴불나무 산사나무 더보기
작은 연못가에서 고마리 농부들에겐 골칫거리기도 하지만 수중정화작용이 뛰어나지요. 이 꽃은 작은 연꽃을 보고 있는 느낌이 듭니다. 한련초 줄기를 자르면 검은 즙이 나오고 잘라진 부분이 금새 검게 변한다. 머리를 검게 물들이는데 쓴다고도 한다 사마귀풀 물달개비 물옥잠 보다 꽃대가 짧아 거의 물속에 잠기듯 .. 더보기
노랑나비/작은멋쟁이나비/00박각시 노랑나비 작은멋쟁이나비 00박각시 더보기
꽃범의꼬리 꽃범의꼬리 화분에 가득 심어 꽃을 피우니 곱고 곱다. 벌꼬리박각시도 예쁜꽃을 알아 친구 하고 싶은가 보다. 더보기
언제.... 언제 가을이 와 있었을까? 길가에 쑥부쟁이도 피고 지고 한참이 지났는데 우리동네 시멘트 벽만 바라보고 살았구나. 들길을 걷고 싶다. 산길이라도 좋겠지. 바람도 있고 꽃도 있고 내 마음도 그곳에 있을테니까... 왕고들빼기 쑥부쟁이+노랑나비 더보기
[스크랩] 자주개자리 바닷물은 저만치 나가 버리고 외로운 누에섬 보이는 바닷가에 곱게 핀 자주개자리... 더보기
보랏빛 향기 (대청부채,숫잔대,용담,층꽃나무배초향,솔체,뻐꾹나리 가을은 보랏빛으로 우리 곁에 옵니다. 그래서 그리움도 많고 쓸쓸함도 커지는 것 같습니다. 가을 바람속에 생각나는 얼굴들을 그려 봅니다. 대청부채붓꽃 숫잔대 용담 층꽃나무 배초향 뻐꾹나리 솔체꽃 더보기